“5년만에 다시 열리는 무료개방 벚꽃 명소”… 봄 나들이로 꼭 가볼만한 벚꽃동산

5년만에 재개방하는 벚꽃명소
출처: SK이노베이션 (인천 서구 sk석유화학)

봄이 되면 많은 이들이 따뜻한 날씨를 즐기며 벚꽃이 만발한 여행지로의 나들이를 계획한다.

이 시기에는 전국 각지의 벚꽃 명소가 관광객들로 북적이며, 그 중에서도 특히 인기 있는 몇몇 장소들은 방문자들의 기억에 오랫동안 남는다.

이번 봄에는 5년 만에 다시 문을 여는,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받은 벚꽃 명소가 있어 화제가 되고 있다. 그 곳은 바로 인천 서구에 위치한 SK인천석유화학의 벚꽃 동산이다.

이 곳은 사업장 내 토지여서 평소에는 개방을 하지 않지만, 벚꽃이 만발하는 계절이 돌아오면 사업장 내에 위치한 벚꽃 동산을 지역 주민들에게 개방한다.

출처: SK이노베이션 (인천 서구 sk석유화학)

이 벚꽃 동산이 유명한 이유는 35,000평의 넓은 면적에 600여 그루의 벚나무가 산책로를 따라 아름다운 광경을 펼쳐 보이기 때문이다.

SK인천석유화학은 다음 달 4일부터 9일까지, 총 6일간 서구에 위치한 사업장 내의 벚꽃동산을 공개한다고 27일에 발표했다.

이 벚꽃동산은 1.5km에 이르는 산책로를 따라 수백 그루의 벚나무가 아름다운 군락을 형성하고 있어 지역 주민들 뿐만아니라 멀리서 찾아오는 봄 나들이객의 휴식처였다.

그런데 매년 벚꽃이 만발하는 시기에 맞춰 열렸던 벚꽃동산 개방 행사는 2020년부터 지난해까지 코로나19 상황과 기후 변화 등의 이유로 4년 동안 열리지 못했다.

출처: SK이노베이션 (인천 서구 sk석유화학)

이러한 벚꽃 동산이 5년만에 다시 무료개방에 나선 것이다. 올해 벚꽃동산은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방문할 수 있으나, 음식과 주류의 반입 및 반려동물의 동반 입장은 허용되지 않는다.

또한 방문객을 위한 별도의 주차 공간이 마련되어 있지 않아, 대중교통 이용 또는 도보로의 방문이 권장된다.

SK인천석유화학 측은 “지역 주민들이 일상의 번잡함에서 잠시 벗어나 벚꽃 아래에서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5년 만에 벚꽃동산 산책로를 다시 개방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1

  1. 지난 추석 가족과 여행 갔다가 팔찌를 십오만원에 샀는데 가짜였네요 수정 이라는데 표면이 벗겨 지더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