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예산 또 난리나겠네”… 백종원 시장에서 펼쳐지는 충남 예산 맥주 페스티벌

충청남도 예산에서 또 하나의 축제가 펼쳐진다
9월 1일부터 3일까지 ‘2023 예산 맥주 페스티벌’을 개최

출처: 예산 맥주 페스티벌
출처: 예산 맥주 페스티벌

요즘 전국민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지역인 충청남도 예산에서 또 하나의 축제가 펼쳐진다는 소식이 알려져 화제입니다. 

그 축제는 바로 ‘예산 맥주 페스티벌’입니다.  외식 프랜차이즈 기업인 더본코리아는 충남 예산군과 함께 9월 1일부터 3일까지 ‘2023 예산 맥주 페스티벌’을 주최한다고 25일에 공개했습니다.

이 행사는 일명 ‘백종원 시장’이라고 불리는 충남 예산상설시장 주차장에서 개최되며, 세계적인 축제 독일의 ‘옥토버페스트’를 모티브로 다양한 특별 맥주와 음식을 판매할 예정입니다.

출처: 예산 맥주 페스티벌
출처: 예산 맥주 페스티벌

축제에서는 지역 특산품을 활용한 음식들도 선보이는데, 예산의 사과를 활용한 ‘애플리어’를 포함하여 제주 감귤, 영동 포도, 상주 꿀배 등 국내 농특산물을 사용한 5종류의 프리미엄 지역맥주(1캔당 4천 원)를 준비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또한 논알콜 맥주와 예산 지역 업체가 생산한 수제맥주도 제공될 예정이라고 전했습니다. 

이어 맥주와 함께 빠질 수 없는 음식으로는 특별 제작된 화덕에서 18시간 동안 구운 통돼지바비큐(200g/1만2천 원), 직화에서 5시간 구운 삼겹살바비큐(200g/1만2천 원), 뒷다리살바비큐(200g/9천 원), 닭바비큐(1마리/7천 원), 그리고 수제소시지(3500원) 등 다양한 바비큐 메뉴가 합리적인 가격으로 준비될 예정입니다.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이에 더해 축제를 준비하는 더본코리아는 예산군 내의 여성단체와 청년농업인회와 협력해, 직접 재배한 농산물을 사용한 다양한 레시피를 만들어 해당 단체들에 전달했습니다.

그래서 이들 단체는 닭꼬치튀김(3500원), 닭꼬치(3천 원), 닭강정(4천 원), 컵떡볶이(1천 원), 철판매쉬포테이토(3천 원), 그린브리토&타코(4천 원), 꼬미콩(2천 원) 등을 스낵존에서 판매할 예정입니다.

‘2023 예산 맥주 페스티벌’은 9월 1일부터 3일까지 오후 3시부터 10시까지 열릴 예정이며, 3일은 오후 8시까지만 진행됩니다.

출처: 예산 맥주 페스티벌
출처: 예산 맥주 페스티벌

입장은 무료이며, 예산역, 예산버스터미널, 그리고 덕산 지역 숙박업소와 인접하여 셔틀버스 서비스도 운영될 예정입니다.

이후 예산에서는 미래의 계획으로 10월에는 ‘예산 명주페스타’를 주제로 한 축제와 11월에는 ‘글로벌바비큐페스티벌 in 홍성’을 개최할 계획도 마련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출처: 예산 맥주 페스티벌
출처: 예산 맥주 페스티벌

이에 대해 더본코리아의 대표인 백종원은 “예산 맥주 페스티벌이 단지 지역을 알리는 것 뿐만 아니라 지역과 상생하며 공동체를 형성하는 플랫폼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전했습니다.

그는 또한 “이 행사는 단순한 시작일 뿐, 앞으로 전국 다양한 지역에서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지역 인구 감소 문제와 관광 인프라 발전에 기여할 계획이다”라고 덧붙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