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때 따라하지마 그거 한식 문화 아니야”… 외국인들 사이에서 잘못 알려진 한식 문화

대한민국에서 유래한 인터넷 문화 ‘먹방’
웃지못할 번역 해프닝부터 논란있는 면치기까지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및 유튜브 채널 ‘Veronica Wang’ 캡처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및 유튜브 채널 ‘Veronica Wang’ 캡처

먹방(Mukbang)은 대한민국에서 유래한 인터넷 문화 중 하나로, 먹는 것을 녹화하거나 실시간으로 방송하는 현상을 말합니다.

먹방은 단순히 음식을 먹는 것을 넘어서 다양한 장르로 확장되고 있습니다. 일부 먹방 크리에이터들은 특정 음식에 대한 리뷰를 하거나, 먹으면서 이야기를 나누거나, 심지어는 요리 과정까지 보여주기도 합니다.

또한, 이러한 먹방 문화는 대한민국을 넘어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얻고 있으며, 여러 나라에서도 이와 유사한 형태의 콘텐츠가 생산되고 있습니다.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그러면서 한류의 글로벌 인기에 힘입어, 해외 유튜버들이 한국 음식을 먹방하고 소개하는 콘텐츠가 점점 늘어나고 있습니다.

그런데 간혹 번역이 이상하거나 여러 매체에 과장되게 소개되어 고유의 한식 문화인 것 처럼 잘못 알려지는 일들도 발생합니다. 

어떠한 일들이 발생하고 있는지 지금부터 살펴보겠습니다. 

김치말이 국수

먼저 외국 유튜버가 올린 ‘김치말이 국수’ 먹방 영상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눈길을 끄는 건 영상에서 등장하는 특별한 김치말이 국수의 모습입니다.

출처: 유튜브 채널 ‘Veronica Wang’ 캡처
출처: 유튜브 채널 ‘Veronica Wang’ 캡처

매운 불닭볶음면을 김치로 돌돌말아 먹기 때문입니다. 이러한 웃지못할 해프닝이 벌어진 이유는 한국어의 잘못된 번역에서 시작된 것으로 보입니다.

전통적인 김치말이 국수는 김치를 넣은 육수와 삶은 면을 함께 먹는 음식인데, 외국에서는 김치를 면에 말아 먹는 것으로 오해하고 있습니다.

김치말이 국수를 번역기에 입력하면, 그 결과로 ‘Kimchi Rolled Noodles’라는 영문 표현이 나옵니다.

출처: 유튜브 채널 ‘Veronica Wang’ 캡처

이를 오해한 외국 유튜버들이 영상을 제작하기 시작했고, 또 그 영상이 높은 조회수를 기록하면서 많은 이들이 또 다시 그 영상을 따라하는 해프닝이 발생하고 있는 것입니다. 

면치기

김치말이 국수가 웃지못할 해프닝이라면 ‘면치기’는 약간 인상을 찌푸리게 만들 수도 있습니다.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먹방의 재미요소를 더하기 위해 과장된 ‘쩝쩝’ 소리와 ‘면치기’라고 불리는 식사 행동은 온라인방송과 공중파 방송 가릴 것 없이 자주 연출됐습니다. 

그래서 외국인들 사이에서는 면치기가 일종의 한식 문화인 것처럼 잘못 알려지기도 했습니다. 

외국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한국 먹방 볼 때 쩝쩝소리와 면치기 소리 듣는거 너무 거북하다”라고 표현하자 댓글에는 “이해해 그건 원래 한국 식사예절이야”라고 답할 정도로 식사예절이 잘못 알려져있습니다.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예로부터 우리나라도 식사예절에 대해 엄격히 교육했으며, 조선시대의 식사예절에 대한 많은 기록들도 남아있습니다. 

조선시대의 고전적인 요리 책 ‘조선무쌍신식요리제법’에도 식사 예절에 대한 구체적인 지침이 있습니다.

“음식을 먹을 때 머리를 과도하게 숙이거나 그릇을 너무 가까이 가져가지 말 것, 수저를 입 안에 깊게 넣지 말고 음식을 먹을 때 침을 튀기지 않을 것, 한 번에 필요한 양만큼만 집어 먹을 것” 등이 그 내용입니다.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또한 한국의 음식문화연구원 역시 이와 유사한 식사 예절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연구원에 따르면 “반찬을 집을 때는 한 번에 원하는 양만큼만 집어야 하며, 다시 한 번 더 젓가락질을 하지 말아야 한다”“밥을 먹을 때는 배를 불리 먹지 말고, 국물을 마실 때는 소리를 내지 말 것”이라는 규칙이 있다고 전했습니다.